부여군, 홍산 정동1지구 지적재조사 경계결정
상태바
부여군, 홍산 정동1지구 지적재조사 경계결정
  • 성낙춘 기자
  • 승인 2019.08.16 19:53
  • 댓글 0
이 기사를 공유합니다

261필지(121,174.3㎡) 경계결정·소유자 의견접수 4건 심의·의결

부여군(군수 박정현)은 지난 12일 부여군 경계결정위원회를 개최하고 홍산면 정동1지구 지적재조사사업의 경계결정을 마무리 지었다.

이번 경계결정위원회에서는 대전지방법원 논산지원 방일수 판사(위원장) 등 위원 8명이 참석해 2018년 지적재조사사업으로 추진 중인 정동1지구 261필지(121,174.3㎡)에 대한 경계결정 및 소유자 의견접수 4건에 대해 심의 의결했다.

결정된 새로운 경계에 대해 토지소유자와 이해관계인에게 경계결정통지서를 발송해 60일간 이의신청을 받게 되며, 이 기간 동안 이의가 없을 경우 지적공부정리 및 등기촉탁을 완료해 사업을 마무리할 계획이다.

또한 부여군은 면적 증감이 있는 토지에 대해 지적재조사위원회를 개최해 조정금을 산정하고 해당 토지소유자들에게 조정금을 지급·징수할 계획이다.

군 관계자는 “지적재조사사업으로 이웃 간 경계분쟁을 해소하고, 토지의 정형화 및 맹지 해소 등으로 토지의 이용가치가 향상될 것”이라며“향후 지속적으로 시행되는 지적재조사사업에 대해서도 깊은 관심과 협조를 당부 드린다.”고 말했다.


댓글삭제
삭제한 댓글은 다시 복구할 수 없습니다.
그래도 삭제하시겠습니까?
댓글 0
댓글쓰기
계정을 선택하시면 로그인·계정인증을 통해
댓글을 남기실 수 있습니다.
주요기사
이슈포토